사업가의 시각에서-사농공상

정윤걸 0 189 09.28 18:22

농포공파, 22세손 정윤걸입니다저는 조그만 엔지니어링 사업체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사회적인 현상에 대해 제 의견을 적어봅니다.

 

격변기를 거쳐온 우리 사회를 유심히 쳐다보면, 결혼식은 기독교 문화가, 제례의식은 유교가, 장례 문화는 불교가, 주된 문화가 된 것을 보면 새로운 문화에 대한 우리 민족의 흡수력은 대단한 듯 합니다. 참고로 태극기는 도교 문화에서 온 듯합니다.

 

중국의 춘추시대를 거쳐, 유학을 중시하는 조선조에 와서 뿌리를 내린 사농공상(士農工商) , 선비(공직) -> 농업 -> 공업 -> 상업으로 사회적 신분을 매기는 오래된 악습인데, 모두 없어졌다고는 하지만 사실은 그렇지 않습니다.

사실 서구 자본주의가 이끌어가는 이 시대에 생존하려면 정확히 반대여야 했던거죠.

 

사업체를 이끌며 채용과 세금을 내며 사회를 이끌갈 돈을 벌여들이는 상업이 선두이며, 그 다음은 공업, 농업, 마지막이 국민에 봉사하는 조직인 공무원이 되는 것이죠.

미국 유명 대학은 주요 기업의 핵심이 되는 CEO를 많이 양성합니다. 트럼프 같은 장사치가 대통령이 되기도 하구요.

 

우리는 어떨까요, 대기업을 축으로 사업주의 가치가 많이 높아지긴 했어도, 서울대 공대를 나와서 사법 시험을 준비하는 학생을 신문에서 간혹 보거나, 전직 공무원 일색인 대통령 들을 보면 갸우둥 해집니다, 달러를 벌어오는 사업 주들보다, , 검사가 아직 인정을 받는 사회는 아닐까요?

 

우리 종친 회는 어떨까요? 조상을 제대로 알고 섬기는 일은 맞지만, 평가는 달라져야 한다고 봅니다. 제가 보기엔 자본주의 체제에 익숙해지기까지는 시간이 더 걸릴 것으로 보입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56 제 565주기 장릉 (단종대왕) 제향 -2022.11.19- 정명섭 11.23 67
455 종원 주소(신규) 등록 요청 정태종 11.18 94
454 사업가의 시각에서-공수래공수거 정윤걸 10.10 203
열람중 사업가의 시각에서-사농공상 정윤걸 09.28 190
452 사업가의 시각에서-혼인기피 정윤걸 09.22 232
451 사업가의 시각에서(1) 정윤걸 09.19 270
450 하동횡천 전대제 집의공 산소길 완공 정 대근 07.23 370
449 제501주기 사릉(단종대왕비 정순왕후 송씨) 제향 -2022.07.17- 정명섭 07.18 372
448 사과의 말씀 정군섭 04.22 658
447 경로우대금 신청방법 알려주십시요 댓글+1 정 대근 04.17 632
446 대령사 행례를 마치고(드론촬영) 정 대근 04.16 481
445 대한호국불교소림선종대명사 정 대근 04.16 457
444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에 정황근 ㅉ ㅉ ㅉ 댓글+1 정덕근 04.14 688
443 해정 홈페이지에 협조와 당부의 말씀 드리겠습니다. 관리자 04.11 553
442 부동산 매입 관련 현 집행부 앞 위임 결의는 특별결의 사항임 정기행 04.10 473
441 제 55기 감사보고서 내용의 문제점 정기행 04.07 536
440 2022년도 대의원 총회에 대한 회고 댓글+1 관리자 03.31 558
439 대의원 총회 진행 및 운영에 대한 아쉬움 정기행 03.28 468
438 제 17조 부회장 감사선출 정기행 03.27 398
437 제 16조 당선무효 2항 무효주장 요건강화, 3항 무효시 무효 이의 제기 조항 삭제 정기행 03.27 380
436 제 12조 회장 선출방법; 동일 득표자 다수의 경우 정기행 03.27 396
435 제 28조 회장의 직무 3항 잔여임기 관련 정기행 03.27 378
434 제 13조 의결정족수: 가부동수 제 15조 3항 긴급시 의결방식 정기행 03.27 467
433 종헌 개정에 대하여 : 제2장 회의 6조 종직자의 자격: 범죄경력조회 요 정기행 03.26 385
432 대의원 총회 위임장 위임내용 문제소지:사무국장 외 정기행 03.26 465